한희선 잔치 하느라 고생하신 모든 분들께 박수를 보내며 2011/1129/0043 1,036

연 이틀 잔치 하느라 눈이 쑥 들어가도록 고생하신 신언니, 밤새 식혜 만드느라 잠도 못 주무셨다는 비비아나 언니, 홍어무침이랑 맛있는 요리하느라 고생한 마리아언니, 다 열거하진 못하지만 요리준비며 뒷정리 함께 하신 모든 구역장 언니들, 자매님들께 감사드리며 박수를 보냅니다.
오늘 뒷 정리를 하며 이런 뒷담화를 하시더라구요.
"우리 정말 일 잘한다. 그리고 다들 군말없이 기쁘게 일하니까 너무 좋고, 마음이 하나로 모아지니까 일도 잘되는거 같다. 그래서 우리 성당이 너무 좋다...."
서로 칭찬하고 공을 서로에게 돌리는 모습을 보며 저는 가슴이 순간 뭉클했어요. 말은 안했지만...
한두 사람이 아니라 언니들 모두 그렇게 말하는 걸 보면서 오늘 또 하나의 인생을 배웠습니다.
언니들 모두 너무 감사하고, 고생하셨어요.
성당과 제대 때문에 많이 못 도와 줘서 미안하다고 하는 사비나, 에스델도 정말 고생많았고, 고마워....
사목회장님과 건축위원장님, 남성 총구역장님, 총무님을 비롯한 남성(? )형제님들 빼 놓으면 서운하시려나...준비부터 청소와 뒷정리 해주셔서 감사해요. 덕분에 일이 쉬웠고 잘 끝난 것 같아요.
아~ 집에서도 남자들이 이렇게 자상하게 일을 잘해 주면 얼마나 좋을까~~~ㅎㅎㅎㅎ




목록보기 답글쓰기 새글쓰기

25 쎄쎄쎄 후기글???그냥 주점갈래 친구만들기채… 바바바 2019-11-30 8
24 안재민 야고보 회장님 ! 노엘라 2012-01-03 1166
23 잔치 하느라 고생하신 모든 분들께 박수를 보… 한희선 2011-11-29 1037
22 .모든 이에게 (1) 김수경아가… 2011-11-22 975
21 후곡성당을 끝으로... (1) 한희선 2011-10-29 1507
20 공사장의 터줏대감님~~~고맙습니다... (2) 유연희 2011-08-17 1275
19 막달레나 사무장님 알러뷰~*^^* (3) 조하은데레… 2011-08-07 1279
18 붕어찜에 붕어는 어디~~~ 홍연희 2011-07-31 1238
17 오늘 수고 많으셨습니다 김도현 2011-07-30 1228
16 신안나 언니 축일축하드려요!! (2) 허현애 2011-07-26 921
새글쓰기
 [1]  2  3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