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꾼 부부가 함께 보면 좋은 글 2011/0813/0013 576

부부가 함께 보면 좋은 글

세상에
이혼을 생각해보지 않은 부부가
어디 있으랴

하루라도 보지 않으면
못 살 것 같던 날들 흘러가고
고민하던 사랑의 고백과
열정 모두 식어가고

일상의 반복되는 습관에 의해
사랑을 말하면서
근사해 보이는 다른 부부들 보면서

때로는 후회하고
때로는 옛사랑을 생각하면서

관습에 충실한 여자가 현모양처이고
돈 많이 벌어오는 남자가 능력 있는
남자라고 누가 정해놓았는지

서로
그 틀에 맞춰지지 않는 상대방을
못 마땅해 하고
자신을 괴로워하면서

그러나 다른 사람을 사랑하려면
처음부터 다시 시작하기 귀찮고 번거롭고
어느새 마음도 몸도 늙어
생각처럼 간단하지 않아

헤어지자 작정하고
아이들에게 누구하고 살 거냐고 물어보면
열 번 모두 엄마 아빠랑 같이 살겠다는
아이들 때문에 눈물 짓고

비싼 옷 입고
주렁주렁 보석 달고 나타나는 친구
비싼 차와 풍광 좋은 별장 갖고
명함 내미는 친구

까마득한 날 흘러가도
융자받은 돈 갚기 바빠
내 집 마련 멀 것 같고

한숨 푹푹 쉬며 애고 내 팔자야
노래를 불러도
어느 날 몸살감기라도
호되게 앓다보면

빗길에 달려가 약 사오는 사람은
그래도 지겨운 아내
지겨운 남편인 걸.

가난해도 좋으니
저 사람 옆에 살게해 달라고
빌었던 날들이 있었기에

하루를 살고 헤어져도
저 사람의 배필되게 해달라고
빌었던 날들이 있었기에

시든 꽃 한 송이
굳은 케익 한 조각에 대한
추억이 있었기에

첫 아이 낳던 날
함께 흘리던
눈물이 있었기에

부모 喪 같이 치르고
무덤 속에서도 같이 눕자고 말하던
날들이 있었기에

헤어짐을 꿈꾸지 않아도
결국 죽음에 의해 헤어질 수 밖에
없는날이 있을 것이기에

어느 햇살 좋은 날
드문드문 돋기 시작한
하얀 머리카락을 바라보다

다가가 살며시 말하고 싶을것 같아
그래도 나밖에 없노라고
그래도 너밖에 없노라고




노엘라 11-08-13 14:40
답변  
병들어 누워있어도 오래만 살아 달라고  하는것이 부부라지요
남편의 그늘이 얼마나 크고
아내의 바가지가 얼마나 좋은 명언들인지
세월이 훨씬 흘러 흰 머리 희끗해질 때 쯤이면 터득한다는 것을
젊은 시절엔 무슨 뜻인줄 모르는 말 들이지요
부부는 서로를 바라보며 서로에게 의지 하고 황혼의 길을 함께 걸어가는
친구 같은 동반자 이겠지요~~~
목록보기 답글쓰기 새글쓰기

34 날벼락... 최문희 2020-01-18 6
33 남사친 많고 술 좋아하는 여자 특징 최문희 2020-01-07 3
32 소개팅만남친구만들기채팅 만남사이트 아미… 바바바 2019-11-30 25
31 인스타 ㅊㅈ근황 손바다 2019-11-16 5
30 CLC _ Devil 손바다 2019-11-14 18
29 모모랜드 주이 몸매가 이렇게 좋았구나..ㄷㄷ… 손바다 2019-10-25 27
28 하느님, 너무하십니다 신동오 2013-01-01 775
27 싼타 할아버지~~~~~~~^^* 노엘라 2011-12-23 2465
26 칭찬이 좋은 이유 30가지 한희선 2011-11-09 1066
25 하루일을 마무리하며 (1) 한희선 2011-10-30 1138
24 하루일을 시작하며 한희선 2011-10-30 1107
23 기도문을 외워? (1) 임숙희 2011-10-17 1300
22 조그만 배려 노엘라 2011-10-02 1478
21 잘난 아들! (2) 나무꾼 2011-08-29 1884
20 신부님 의 휴대폰 (2) 나무꾼 2011-08-20 1214
19 어느 남편 의 기도 (1) 나무꾼 2011-08-16 932
18 기억이 안나 (1) 나무꾼 2011-08-16 627
17 아빠는 왜? (2) 나무꾼 2011-08-13 555
16 부부가 함께 보면 좋은 글 (1) 나무꾼 2011-08-13 577
15 분홍꽃 (3) 임숙희 2011-07-21 682
새글쓰기
 [1]  2  맨끝